•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빙그레, 아이스크림 20% 인상…"경영 압박 심화"

 

추민선 기자 | cms@newsprime.co.kr | 2023.01.25 11:01:32
[프라임경제] 빙그레가 메로나, 비비빅, 슈퍼콘 등 아이스크림 제품의 가격을 인상한다고 25일 밝혔다.

이에 따라 일반 소매점 기준 메로나, 비비빅을 비롯한 바 아이스크림 7종과 슈퍼콘 등의 아이스크림은 1000원에서 1200원으로 20% 인상된 가격으로 판매될 전망이다.

© 빙그레

빙그레의 아이스크림 가격인상은 지난해 3월에 이어 1년 만이다. 앞서 빙그레는 메로나, 투게더 등 아이스크림 가격을 최대 25% 인상한 바 있다.

최종 가격 인상은 유통채널과 협의를 거쳐 2월부터 순차적으로 적용될 것으로 보인다.

빙그레는 "유가공품 등의 원부자재 가격과 인건비, 물류비, 에너지 비용 등이 지속적으로 상승하여 제조원가가 더 이상 감당하기 어려운 수준에 이르렀다"고 밝히며 "원가 부담을 줄이고자 다방면으로 노력했으나 경영 압박이 심화돼 불가피하게 가격 인상을 단행하게 됐다"고 인상 배경을 설명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