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CJ대한통운 '칭찬챌린지' 조직문화 혁신·기업문화 확산

챌린지 성공 시 임직원 명의로 기부금 전달…50명 참여해 590만원 기부

노병우 기자 | rbu@newsprime.co.kr | 2023.01.02 09:11:44
[프라임경제] CJ대한통운(000120)이 사내방송을 활용한 칭찬챌린지로 조직문화 혁신과 기부문화 확산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았다.

CJ대한통운은 사내 동료를 칭찬하고 미션을 통해 기부를 진행하는 '2022 칭찬챌린지'를 성황리에 마쳤다고 2일 밝혔다. 칭찬챌린지에 참여한 임직원 50명이 모금한 금액 590만원은 전액 CJ나눔재단에 기부됐으며, 취약계층 아동·청소년을 지원하기 위한 문화교육과 지역사회 나눔활동에 사용될 예정이다.

칭찬챌린지는 지난해 2월부터 시작된 조직문화 혁신 프로그램으로, 긍정적인 조직 분위기 조성과 ESG 경영을 함께 실천하기 위해 기획됐다.


매월 칭찬사례 접수를 통해 최종 선정된 임직원은 사내방송에 출연해 자기소개 및 선정소감 등 인터뷰를 진행한다. 또 △소속 부서 N행시로 칭찬하기 △막내 팀원 칭찬하기 등 조직문화 혁신과 관련된 랜덤 미션을 부여 받게 된다. 이후 챌린지 성공 시 회사가 임직원 명의로 일정금액을 CJ나눔재단에 기부하는 방식으로 운영됐다.

CJ대한통운은 이런 기부·나눔 문화를 선도하는 노력을 인정받아 CJ나눔재단으로부터 감사패와 후원증서를 전달받았다.

기업경영에 있어 혁신적인 조직문화 구축과 긍정적 분위기 조성이 중요해지고 있는 만큼 CJ대한통운은 지난해부터 조직문화 체질개선을 위한 다양한 혁신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최근에는 세대공감 토크쇼 대통썰전 시즌4를 사내방송에 방영해 화제가 됐다. 패널들은 가면을 착용하고 목소리를 변조해 '리더 vs 구성원'이라는 주제로 열띤 토론과 속마음을 털어놓는 시간을 가졌다. 

이외에도 인터뷰를 통해 선정된 실제 20가지 꼰대 행동을 웹드라마 형식으로 각색한 대통꼰드를 진행하는 등 새로운 방식의 조직문화 혁신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이정현 CJ대한통운 인사지원실장은 "최고 인재를 확보하기 위해서는 유연하고 혁신적인 조직문화가 동반돼야 한다"며 "임직원에게 친근하게 다가가기 위해 트렌드를 반영한 다양한 형태의 조직문화 프로그램을 시도하고 있다"고 말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