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포토] 추석 소포우편물 증가로 분주한 물류센터

 

박지혜 기자 | pjh@newsprime.co.kr | 2022.09.01 10:04:56

ⓒ 우정사업본부


[프라임경제] 추석 연휴를 8일 앞둔 1일 오전 대전 동구 중부권광역우편물류센터(IMC) 직원들이 명절우편물의 안전한 배달을 위해 분류작업 등을 하며 분주히 움직이고 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정사업본부(이하 우본)는 8월29일부터 9월14일까지 17일 간을 '추석 명절 우편물 특별소통기간'으로 정하고 안전하고 신속한 배달을 위해 비상근무체계에 돌입했다.

특별소통기간 중에는 약 1917만 개의 소포 우편물 접수가 예상된다. 전국 24개 집중국 및 4개 물류센터를 최대로 운영해 임시인력을 증원하고 운송차량도 830대를 증차해 운영한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