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NHN, 집중호우 피해 구호 성금 '매칭 기부'

기부 참여 임직원 1명 당 10만원 적립…총 5000만원 기부 예정

김경태 기자 | kkt@newsprime.co.kr | 2022.08.24 09:10:10
[프라임경제] NHN(181710, 대표 정우진)이 최근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 지역 주민들의 일상 회복 지원을 위해 임직원과 함게 모금한 '매칭그랜트' 성금을 기부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모금은 기부에 참여한 임직원 수만큼 회사가 일정 금액을 더해 성금을 마련하는 '매칭그랜트' 방식으로 이뤄졌으며, 임직원이 자발적으로 성금을 기부하면 NHN은 참여 인원 1인당 10만원을 기부했다. 

이에 따라 지난 18일부터 22일까지 5일간 진행된 기부 캠페인에는 총 300명의 임직원이 참여했으며, 임직원 모금액에 회사 추가 기부 금액을 더해 총 5000만원의 성금이 조성됐다. 

NHN은 조성된 성금을 재난·재해 구호 전문 기관인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전달할 예정이며, 기부금은 협회를 통해 집중호우 피해 이웃의 임시 주거 지원 및 구호금 지급 등에 활용될 계획이다. 

이승찬 NHN 인사총무지원실 이사는 "갑작스러운 집중호우로 보금자리를 잃게 된 피해 지역 주민 분들이 하루 빨리 평온한 일상으로 복귀하길 바라며 임직원들과 함께 듯을 모았다"며 "이번 기부가 피해 이웃 분들께 작지만 의미 있는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NHN은 임직원들의 자발적 참여를 독려하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통해 ESG 경영을 적극 실천해오고 있다. ⓒ NHN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