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천년고도 경주] 이차전지 메카도시 가속화하는 경주시

395억 투자 경주 외동읍 제내리에 고순도 수산화리튬 분체 생산공장 건립

최성필 기자 | csp112@newsprime.co.kr | 2022.06.23 17:43:48

23일 경주시청 대외협력실에서 이차전지 양극재 소재 생산공장 건립을 위한 MOU를 체결후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경주시청



포항시에 이어 경주시도 이차전지 메카도시로 거듭나기 위한 발걸음이 부산하다.

경주시와 경북도, 경주시의회는 23일 경주시청 대외협력실에서 ㈜강원이솔루션과 경주 외동읍에 395억 규모의 이차전지 양극재 소재 생산공장 건립을 내용으로 하는업무협약식을 체결식을 가졌다.

체결식에는 주낙영 경주시장을 비롯해 하대성 경북도 경제부지사, 이철우 경주시의회 부의장, 신진용 ㈜강원이솔루션 대표이사, 도·시의원, 관계 공무원 등 30여명이 참석했다.

협약에 따라 ㈜강원이솔루션은 395억원을 투자해 2024년까지 경주 외동읍 제내리 일원에 이차전지 핵심소재인 고순도 수산화리튬 분체 생산공장을 건립하게 된다.

공장이 완공되면 115명의 새로운 일자리가 창출되는 효과가 기대된다.

또 에코프로·포스코케미칼 등 이차전지 소재 산업에 대규모 투자가 집중되고 있는 포항과 연계돼 경북 동남권역에 이차전지 소재산업 밸류체인 조성이 가속화될 전망이다.

시는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각종 인·허가와 투자 보조금 등 행정적·재정적으로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