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포르쉐코리아, E-퍼포먼스 전략 체계적 확장 중

신형 파나메라 터보 S E-하이브리드 출시…판매가격 3억490만원

노병우 기자 | rbu@newsprime.co.kr | 2022.06.23 14:35:09
[프라임경제] 포르쉐코리아가 지난해 선보인 파나메라 4 E-하이브리드 이어 신형 파나메라 터보 S E-하이브리드를 출시하며 E-퍼포먼스 전략을 체계적으로 확장하고 있다.

최고출력 700마력(PS), 최대토크 88.8㎏·m의 신형 파나메라 터보 S E-하이브리드는 582마력의 4ℓ V8 바이터보 엔진과 136마력의 전기모터를 결합한 파나메라 하이브리드 라인 중 가장 강력한 최상위 모델이다.

8단 듀얼 클러치 변속기(PDK)에 통합된 전기모터는 구동 아키텍처의 핵심으로, 최대토크 40.8㎏·m을 발휘한다. 이를 통해 연소 엔진과의 조합을 통해 탁월한 주행성능을 제공한다. 스포츠 크로노 패키지를 기본 사양으로 탑재한 신형 파나메라 터보 S E-하이브리드는 정지상태에서 100㎞/h까지 가속하는데 3.2초 소요되며, 최고속도는 315㎞/h다.

신형 파나메라 터보 S E-하이브리드. ⓒ 포르쉐코리아


또 배터리 셀 개선으로 고전압 배터리 용량이 14.1㎾h에서 17.9㎾h로 증가함에 따라 주행모드 역시 효율적인 에너지 사용을 위해 최적화됐다. 신형 파나메라 터보 S E-하이브리드의 전기모터로만 가능한 주행가능거리는 34㎞다.

섀시와 제어 시스템은 스포티한 성능과 편안한 주행경험을 위해 조정됐고, 완전히 새로운 제어 전략이 적용됐다. 새로운 세대의 스티어링 제어 시스템과 타이어는 개선된 횡방향 운동성능 및 높은 정밀도를 보장한다.

신형 파나메라 터보 S E-하이브리드는 포르쉐 토크 벡터링 플러스(PTV Plus)를 포함한 전기 롤 스태빌라이저 시스템인 포르쉐 다이내믹 섀시 컨트롤 스포츠(PDCC Sport), 파워 스티어링 플러스가 장착된 리어 액슬 스티어링 그리고 포르쉐 세라믹 컴포지트 브레이크(PCCB) 시스템과 같은 모든 최신 섀시 및 제어 시스템을 기본 사양으로 장착한다.

신형 파나메라 터보 S E-하이브리드 인테리어. ⓒ 포르쉐코리아


두드러진 에어 인테이크 그릴, 더 넓어진 측면 냉각 공기배출구, 싱글 바 프런트 라이트 레이아웃이 특징이며, 새롭게 디자인된 프런트 엔드는 듀얼 C형 터보 전면 라이트 시스템과 더 넓은 사이드 에어 인테이크로 한층 더 차별화된다. 윤곽이 조정된 개선된 후면 라이트 바는 러기지 컴파트먼트 리드 위로 매끄럽게 흐른다.

익스클루시브 디자인 테일 라이트 모듈과 20~21인치의 새로운 휠 디자인 3종, 체리 메탈릭(Cherry Metallic)과 트러플 브라운 메탈릭(Truffle Brown Metalic)의 새로운 2종의 외관 컬러를 옵션으로 제공한다. 포르쉐 커뮤니케이션 매니지먼트(PCM)는 애플 카플레이, 안드로이드 오토, 커넥트 서비스와 같은 새로운 디지털 기능 및 서비스를 포함한다.

신형 파나메라 터보 S E-하이브리드는 4인승과 5인승 두 개의 모델로 출시되며, 판매가격(부가세 포함)은 3억490만원이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