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식신, '식신e식권' 2년 통계 발표

2020년 이후 평균 점심값 12.8% 더 올라

김경태 기자 | kkt@newsprime.co.kr | 2022.06.22 15:53:59
[프라임경제] 최근 점심값 상승으로 '런치플레이션(런치+인플레이션)'이라는 신조어까지 등장하고 있는 상황에서, 실제로 기업들이 지출하고 있는 점심 식대는 얼마나 올랐을까. 

ⓒ 식신

이에 식신(대표 안병익)이 운영하는 모바일 식권 '식신e식권'의 서비스 빅데이터를 분석한 점심값 상승률 통계를 22일 발표했다. 

'식신e식권'에 따르면, 2022년 1분기 식대 평균은 8537원으로 20년 연평균 7567원에 비해 12.8%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지역별로 살펴보면 대한민국 IT의 중심이라고 할 수 있는 판교 지역의 경우 2020년 연평균 8588원에서 2022년 1분기 1만687원으로 약 24.4% 상승하며, 전국에서 가장 높은 상승률을 기록했다. 

이 밖에도 판교를 제외한 △경기 8192원→9573원 △대구 7063원→8254원 △경상 7628원→8806원 △인천 6538원→7455원 △제주 7942원→9008원 △대전 7512원→8519원 △부산 8578원→9654원 △전라 7828원→8608원 등 전국 대부분의 지역이 두 자릿수 이상의 상승률을 기록했다. 

또한 일반 식당에 비해 상대적으로 저렴한 가격의 '구내식당' 또한 4832원에서 5571원으로 15.3% 상승했다.

안병익 대표는 "고물가 영향으로 기업들의 식대 지원금액도 인상하는 추세"라며 "직장인의 점심 고민을 덜어주는 모바일 식권으로의 편입이 앞으로 가속화될 것으로 예상되어 더욱 안정적이고 차별화된 서비스를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식신e식권'은 스마트폰으로 편리하게 주변 식당 및 편의점, 구내식당 등에서 식대를 결제할 수 있는 모바일 식권으로, 지난 2015년 서비스 오픈 이후 다년간의 운영 경험과 전국 5만 개에 육박하는 많은 가맹 식당을 장점으로 가진 모바일 식권 업계의 선두 기업 중 하나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