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KAI, 2022 국제해양·안전대전 참가…해경헬기 전시

흰수리 4·5호기 2024년 납품…국내 운용실적 기반 해외 수출 추진

강경우 기자 | kkw4959@hanmail.net | 2022.06.22 14:24:37
[프라임경제] 한국항공우주산업(KAI)가 22일부터 24일까지 인천 송도 컨벤시아에서 개최하는 '2022 국제해양·안전대전'에 참가한다. 

KAI가 전시한 수리온 파생헬기 모형. ⓒ 한국항공우주산업

KAI는 전세계 해양안전 담당자를 대상으로 수리온 계열의 해경헬기 흰수리(KUH-1CG)를 비롯해 경찰·소방·산림헬기와 차기군단무인기, 항공영상 무선전송장치(WVTS) 네트워크 장비, 한국형전자지도(DMM) 등 다양한 제품을 선보인다. 

흰수리는 신형 탐색레이더를 장착해 해양 단속·수색구조 등 해양경찰 임무 수행이 가능한 헬기다. 특히 흰수리 1호기는 강풍이 많은 제주에 배치돼 안정적인 운용성능을 입증하고 있다. 

앞서 KAI는 해양경찰청과 흰수리 5대 납품 계약을 체결한 바 있으며, 4, 5호기는 2024년 납품할 예정이다.

KAI 관계자는 "국민안전에 기여 중인 국산헬기 수리온의 우수한 실적을 바탕으로 중동·남미·동남아시아 등 해외 수출도 적극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현재까지 정부기관이 구매 계약한 국산헬기는 해경헬기 5대를 비롯해 경찰헬기 10대, 소방헬기 4대, 산림헬기 1대로 총 20대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