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권성동 원내대표 "민주당, 국회 원 구성 관련 없는 조건 붙여 갈등 지속"

"헌법재판소 권한쟁위부터 대통령선거 당시 고소·고발 취하 요구…고의로 협상 지연"

박성현 기자 | psh@newprime.co.kr | 2022.06.22 10:15:59

권성동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22일 미래전략 2024, 김황식 전 국무총리에게 듣는다 세미나에 참석했다. ⓒ 연합뉴스

[프라임경제] 권성동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22일 국회 원 구성 논의 과정에서 더불어민주당 측이 고소고발 취하를 협상 조건으로 내걸었다고 발표했다.

권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미래전략 2024, 김황식 전 국무총리에게 듣는다' 세미나에서 원 구성 협상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은 상황에 대해 "(민주당 측이) 받아들일 수 없고, 원 구성과 관계가 없는 조건을 요구해 갈등 상황을 지속시키고 있다"며 이 같은 내용의 주장을 했다.

그는 "(민주당의) 첫번째 (요구조건은) 검수완박법 국면에서 안건조정위원회의 법제사법위원회 불법 통과 관련으로 헌법재판소에 권한쟁의심판 등을 취하해달라는 것"이라며 "떳떳하면 왜 취하해달라고 하냐"고 되물었다.

이어 "두 번째, 대선 때 나온 고소·고발(건 모두)을 상호 취하하자는 것"이라며 "전부 이재명 의원과 관련된 것(으로) 이 의원을 살리기 위해 (협상 지연을) 한 것"이라고 비판했다.

권 원내대표는 "검수완박법 입법 후속 조치 격인 국회 사법개혁특별위원회를 여야 합의로 설치해 운영하자는 요구를 하고 있다"며 "우리 정치가 3류라는 말을 반성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