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윤병태 나주시장 후보 기업지원 전담부서 신설 공약

 

장철호 기자 | jch2580@gmail.com | 2022.05.14 18:25:28

더불어민주당 윤병태 나주시장 후보가 지역 상공인들과 간담회를 갖고 있다. ⓒ 윤병태 캠프

[프라임경제] 14일 윤병태 더불어민주당 나주시장 후보는 중소기업 대표들과 만나 '기업·산단·소상공인 지원 전담부서 신설'을 약속했다.

이날 윤 후보는 "혁신도시에 공공기관이 이전해 오고 한국에너지공과대학이 개교함에 따라 에너지산업을 비롯한 새로운 지역산업이 뿌리를 내리기 시작하는 지금 가장 중요한 업무 중 하나를 꼽는다면 바로 기업지원행정"이라고 강조하고, "나주시의 기업지원행정은 낙제점에 가깝다"고 평가했다. 

실례로 대표적인 산업단지인 혁신산단의 지원시설 부지에는 은행이나 식당, 공구판매점 등의 편의시설이 들어서지 않아 입주기업들이 큰 불편을 겪고 있다.

참석자들도 "지금까지 시장이나 나주시 기업지원부서 공무원들과 간담회 한 번 해보지 못했다"면서 불만을 토로했다.

특히 혁신도시에서 인쇄출판업 관련 기업을 운영하고 있는 정 모 대표는 "회사를 이전하면서 면허 문제로 어려움을 겪었는데 결국은 나주시가 아닌 상급기관에 문제제기를 하고서야 해결했다"고 토로했다.

윤 후보는 "민선 8기에는 에너지산업을 비롯한 새로운 지역산업 육성을 시정의 최우선 과제로 삼고 소상공인과 기업에 대한 지원을 전담하는 전담부서를 설립해 종합적이고 전문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는 의지를 밝히면서 "나주시는 기업하기 좋은 환경을 만들고 기업은 좋은 일자리를 만들어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자"고 당부했다.
 
한편, 윤병태 나주시장 후보는 민선7기 첫 정무부지사로 전라남도와 인연을 맺어 경제와 산업, 일자리 분야를 담당하며, 전남 경제의 산업지도를 바꿔놨다는 평가를 받았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