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펄어비스, 1Q 실적 부진 '차기작' 기대…목표가↓

검은사막 모바일 흥행 실패, 1Q 영업이익 지난해比 60% 감소

이정훈 기자 | ljh@newsprime.co.kr | 2022.05.13 09:29:04

펄어비스가 지난 4월26일 중국 시장에 선보인 검은사막 모바일 홍보 포스터. ⓒ 펄어비스

[프라임경제] NH투자증권은 13일 펄어비스(263750)에 대해 1분기 부진한 실적을 거둬 아쉽지만 차기작을 기대해야 한다며 목표주가를 기존 12만5000원에서 7만원으로 하향조정하고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NH투자증권에 따르면 지난 1분기 펄어비스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지난해동기대비 각각 9.4% 감소한 914억원, 60.4% 줄어든 52억원으로 신작 검은사막 모바일 게임이 흥행에 실패한 영향이라고 분석했다.

안재민 NH투자증권 연구원은 "검은사막 모바일 중국 버전이 지난 4월 출시했지만, 시장 기대치에 못 미치는 결과를 가져왔다"며 "신작 실패로 주가는 이미 40% 이상 조정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이어 "연말 예정된 '붉은사막'과 '블랙클로버 모바일'에 대한 출시 기대감은 하반기 중에 다시 부각될 것"이라며 "붉은사막은 콘솔 기반의 대형 신작이고 예고 동영상이 호평을 받았던 점을 감안할 때 출시 시기가 구체화하면 주가에는 긍정적 영향을 미칠 것"이라 덧붙였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