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 산불 피해 지역·주민 위해 10억원 조성

현장 복구·산림 복원 위해 지원 결정…"피해 입은 주민들 빠른 일상회복 기원"

노병우 기자 | rbu@newsprime.co.kr | 2022.03.10 11:16:00
[프라임경제]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가 경상북도 및 강원 지역에서 발생한 대규모 산불 피해 지역 주민과 현장 복구를 위해 10억원을 조성한다.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는 수 일째 이어지고 있는 경북 울진과 강원 삼척 등 동해안 지역 산불로 심각한 피해가 초래되고 있어 사회복지법인 아이들과미래재단을 통해 긴급 기부금을 지원하기로 결정했다. 

이번에 조성된 기금은 지역 공식 딜러사와 함께 다양한 방법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토마스 클라인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 의장은 "최근 발생한 재해로 인한 많은 사람들의 고통을 덜고 피해 현장을 복원하고, 산림을 복구하기 위해 긴급한 지원을 결정했다"며 "화재 진압을 위해 현장에서 노력하시는 모든 분들의 안전과 재해 피해를 입은 주민들의 빠른 일상회복을 기원한다"고 말했다.

한편,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는 지역 사회와의 건강한 상생을 위해 도움이 필요한 곳에 후원 활동을 지속하고 있다. 2020년에는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내 취약계층 및 의료진을 돕고, 지역사회에 보탬이 되고자 총 18억원의 기부금을 조성한 바 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