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포토] 오미크론 대유행, 첫 '1만명 확진'…대기줄 늘어선 선별진료소

 

이정훈 기자 | ljh@newsprime.co.kr | 2022.01.26 11:24:39

26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시청 광장에 마련된 코로나19 임시선별검사소에서 시민들이 줄을 서고 있다. = 장민태 기자

[프라임경제] 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 대유행이 본격화하면서 26일 신규 확진자 수가 사상 처음으로 1만명을 넘었다.

26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시청 임시선별검사소를 찾은 시민들이 검사를 받기 위해 대기하고 있는 모습. = 장민태 기자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 신규 확진자가 1만3012명 늘어 누적 76만2983명이라고 밝혔다. 

검사를 받기 위해 임시선별진료소에 들어가고 있다. = 장민태 기자

하루 신규 확진자수가 1만명을 넘은 것은 지난 2020년 1월20일 국내에서 코로나19 환자가 최초 발생한 이후 2년 만에 처음이다. 이는 종전 최다 기록인 지난 25일 8571명보다 4441명 많은 수준이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