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화합 의령] '소멸 공감대 형성' 의령군-마산대 맞손

청년 일자리 창출,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 교류키로

강경우 기자 | kkw4959@hanmail.net | 2022.01.13 16:48:59
[프라임경제] 의령군과 마산대학교가 지방소멸과 대학소멸이라는 '소멸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해 손을 맞 잡았다. 

의령군과 마산대학교가 지방소멸과 대학소멸 극복을 위해 상생협력 방안을 논의하고 있다. ⓒ 의령군

13일 오태완 군수와 이학은 마산대 총장은 '소멸 위기'를 극복하는 의령군과 마산대학교의 상생협력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번 간담회는 경남도에서 최초로 지방소멸 대응기구를 설치해 소멸 위기에 전면적으로 나서고 있는 의령군의 정책 행보에 마산대가 화답하면서 이뤄졌다. 

마산대 역시 최근 '창원지역 5개 대학 총장협의회' 발족에 참여하면서 학령인구 감소에 따른 지역대학 자구책 마련에 적극 나서고 있다. 

이날 간담회는 의령형 소멸위기 대응전략과 연계한 사업을 중심으로 청년 일자리 창출,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 교류 등 대학과 지역사회 접목을 위한 다각적인 상호협력 방안을 활발히 논의했다.

오태완 군수는 "대학과 지역사회가 공생할 수 있는 유망한 사업을 마련해 소멸 위기를 극복하는 우수사례로 남길 소망한다"고 말했다. 

이에 이학은 총장은 "학생들과 의령군민들에게 좋은 기회가 되도록 양 기관의 상호 협력관계를 지속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화답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