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브리핑 광주] 17일부터 일상회복지원금 신청·접수

 

김성태 기자 | kst@newsprime.co.kr | 2022.01.13 15:35:02

■ 2022년도 수소전기차 보급 추진

■ 도시철도 2호선 건설현장 특별점검


광주광역시청사 전경. ⓒ 광주광역시

[프라임경제] 광주광역시는 시민 1인당 10만원씩 지급하는 일상회복지원금을 17일부터 신청·접수받는다.

대상은 2021년 12월1일 24시 기준 광주광역시에 주민등록을 둔 시민, 체류지 등록 또는 거소 신고를 한 외국인이며, 신생아도 아버지나 어머니가 지급조건을 충족하고 신청기한 내 출생증명이 가능하면 지급 가능하다.

지원금은 신용·체크카드 포인트 방식의 온라인 신청과 선불형 상생카드 행정복지센터 방문 신청 등 2개로 나눠 진행된다.

신용·체크카드 포인트 방식 온라인 신청은 17일부터 2월18일까지 매일 오전 9시부터 밤 9시까지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다.

15개 은행·카드사 중 본인 명의로 평소 자주 이용하는 카드사를 선택하면, 카드사 영업일 기준 1~2일 내로 포인트가 충전된다. 동일세대 내의 미성년 자녀는 아버지 또는 어머니가 일괄 신청할 수 있다. 

선불형 상생카드 행정복지센터 현장방문 신청은 17일부터 2월28일까지 진행된다. 신청기간 내에 본인 신분증을 지참하고 기준일자 주소지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하면 선불형 상생카드를 바로 지급받을 수 있다.

행정복지센터 방문신청은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가능하며, 세대원 중 한 명이 동일세대 내 세대원을 대표해 일괄 신청할 수 있다. 이 경우 별도 관계증명 없이도 방문자 신분증과 신청서 내 위임동의만 있으면 가능하다. 

광주시는 홈페이지로 일시에 접속자가 몰리거나 현장이 혼잡할 경우에 대비해 온·오프라인 모두 신청 첫 주인 17일부터 21일까지는 신청인 출생연도 끝자리 5부제를 시행한다. 

 이번에 지급되는 일상회복지원금은 5월31일까지 사용해야 하며, 백화점이나 대형마트, 기업형슈퍼마켓, 대형가전판매점, 유흥업소, 사행업소 등에서는 사용이 제한된다.

한편 광주시는 기초생활수급자는 지난 7일부터 12일까지 가구원 대표 수급계좌로 일상회복지원금 지급을 완료했다. 


■ 2022년도 수소전기차 보급 추진

광주광역시는 오는 17일부터 수소전기차 150대에 대한 보조금 지급 신청 접수를 시작한다.

수소전기차는 내연기관차와 달리 엔진이 없어 대기오염물질이 배출되지 않을 뿐 아니라 공기 정화 기능이 있어 온실가스 감축 및 쾌적한 대기환경 조성에 기여하는 친환경 차량이다.

올해 수소전기차 1차 보급물량 150대 중 135대는 일반 시민 및 법인에게 보급되고, 15대는 취약계층, 다자녀, 생애 최초 차량구매자 등 우선 대상자에게 보급된다.

하반기에는 보급 추이 등을 고려해 최대 150대가 추가로 보급될 예정이다.

수소전기차 보조금 지원 대상은 구매 신청 전일까지 광주시에 주소를 둔 만 18세 이상의 시민으로 광주시에 연속해 90일 이상 거주한 자 또는 광주시 내 사업장이 소재한 기업과 법인·단체 등이며 많은 시민에게 혜택이 제공될 수 있도록 구매 신청은 1대로 제한한다.

보조금 지원 대상자로 확정되면 차량 1대당 국비 2250만원, 시비 1000만원 등 총 3250만원을 지원받으며, 2년간의 의무운행 기간을 준수해야 한다.

수소전기차 구매를 원하는 시민은 시 홈페이지 고시·공고 란에 게재된 신청서식을 작성해 17일부터 차량 계약 시 대리점에 서류를 제출하면 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시 자동차산업과 또는 차량 제조‧판매사(시 홈페이지 공고 참조)로 문의하면 안내 받을 수 있다.


■ 도시철도 2호선 건설현장 특별점검

광주광역시 도시철도건설본부는 도시철도 2호선 건설현장에서 발생할 수 있는 붕괴사고를 사전에 예방하기 위해 17일부터 19일까지 유덕동 차량기지와 본선(시청~광주역) 6개 공구 등 7곳에 대한 특별안전점검을 실시한다.

도시철도건설본부는 도시철도 2호선 건설공사가 개착식 공법(땅 위에서 흙을 파내 구조물을 설치한 후 되메우는 공법)으로 토지를 굴착한 후 지하에서 대부분의 작업이 이뤄지고 있는 점을 감안해 위험요소를 사전에 제거해 안전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고 건설근로자의 안전의식을 강화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정기점검과 특별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이번 특별점검은 지난해 학동 재개발구역 철거건물 붕괴사고 7개월 만에  또 다시 발생한 화정동 현대아이파크 신축 아파트 외벽 붕괴사고를 반면교사 삼아 1단계 공사가 시행되는 모든 구간을 대상으로 추진된다.

주요 점검내용은 건설현장 내 가설구조물(비계, 동바리, 가설울타리 등)의 변형 여부, 강재토류판 및 버팀대 설치 시 설치간격 및 시공상태 등 시방 준수 및 변형 여부, 과굴착에 따른 붕괴위험 여부, 한중콘크리트(겨울철 냉한기간 중 시공하는 콘크리트) 타설 시 안전시공 및 양생관리 상태, 건설현장 주변 보·차도의 싱크홀(땅꺼짐), 포트홀(도로 파임) 등 발생 여부 등이다.

점검결과 경미한 사항은 즉시 시정하도록 조치하고 중대한 결함이나 위험요인이 있는 사항은 현장에서 긴급 안전조치 후 소관부서를 통해 정밀안전진단 및 보수보강 등 후속조치를 시행할 계획이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