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산림청, 경남 창녕군 산불 재불 발생 11시간만에 주불진화 완료

 

오영태 기자 | gptjd00@hanmail.net | 2022.01.13 15:26:05

[프라임경제] 산림청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는 지난 12일 오전 2시36분경 경상남도 창녕군 성산면 대산리 산52 일원에서 산불이 재발생해 11시간만에 진화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경남 창녕(재불). ⓒ 산림청

이번 산불 재발화 원인은 지난 10일 산불이 발생한 장소에서 산림토양 속 불씨가 남아있다가 바람에 의해 재발화 된 것으로 추정된다.

산림당국은 산불진화헬기 18대(산림청 10, 지자체 6, 소방 2)를 포함해 산불진화인력 343명(산불특수진화대 35, 산불전문진화대 35, 산불공중진화대 16, 산림공무원 239, 소방 13, 경찰 4)을 긴급 투입해 13일 오후 1시35분에 진화를 완료했다.

산림당국은 매서운 한파 및 정상부 암석지대 등 현장의 악조건 속에 지상인력 진화에 어려움을 겪었으나, 진화자원 총력대응으로 안전하게 진화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산림당국은 현장조사를 통해 정확한 원인 및 피해면적을 파악 조사하고 재불이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히 잔불정리 및 뒷불감시를 취할 계획이다.

고락삼 산림청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 과장은 "건조한 날씨가 지속되면서 산불위험이 높은 상황"이라며, "산림 안팎에서 화기 취급에 주의를 당부드리며, 산불예방에 대한 국민들의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라고 강조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