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코로나19 신규확진 2425명…위중증 460명 '역대 최다'

 

추민선 기자 | cms@newsprime.co.kr | 2021.11.10 12:16:24
[프라임경제]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3일 만에 다시 2000명대로 올라섰다. 입원 중인 위중증 환자는 460명으로 역대 최다를 기록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10일 0시 기준으로 신규 확진자가 2425명 늘어 누적 38만5831명이라고 밝혔다.

이날 신규 확진자의 감염경로는 지역발생이 2409명, 해외유입이 16명이다.

지역별로 보면 서울 967명, 경기 863명, 인천 159명으로 수도권이 82.6%(1989명)다. 부산 73명, 대구 33명, 광주 22명, 대전 23명, 울산 5명, 세종 4명, 강원 23명, 충북 31명, 충남 57명, 전북 35명, 전남 7명, 경북 36명, 경남 60명, 제주 11명이 추가 확진됐다.

해외 유입 확진자 수는 16명으로, 유입국가는 중국 외 아시아 8명, 유럽 4명, 아메리카 4명이다. 이중 3명은 검역단계에서, 13명은 지역사회에서 확인됐다. 국적은 내국인 7명, 외국인 9명이다.

코로나19로 인한 사망자는 14명 늘어 누적 3012명(치명률 0.78%)이다. 입원 중인 위·중증 환자는 460명으로 전날보다 35명 늘었다. 관련 통계를 집계한 이후 최다 수치다. 지난해 1월 국내에서 첫 확진자가 나온 이후 누적 확진자는 38만5831명에 달한다.

이날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백신 1차 접종은 4만 5537명으로 총 4168만 6843명이 1차 접종(인구 대비 접종률 81.2%)을 받았고, 2차 접종까지 완료한 누적 접종자는 3962만 6034명(인구 대비 접종률 77.2%)이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