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文, 국민 70% 2차 백신 접종 목표 조기 달성 기대

OECD 최저 수준 신규 확진자 수 기록…코로나로부터 가장 안전한 나라

김경태 기자 | kkt@newsprime.co.kr | 2021.09.14 15:04:55
[프라임경제] 문재인 대통령은 14일 청와대 여민1관 3층 영상회의실에서 제40회 국무회의를 주재하고, 추석특별방역을 당부했다. 

추석 연휴 기간 유엔 총회에 참석 예정인 문 대통령은 "코로나 장기화로 이번 추석도 어려움 속에서 맞이하게 됐지만 국민 모두 마음만큼 따뜻하고 넉넉한 한가위가 되길 기원한다"며 "국민지원금이나 근로장려금, 자녀장려금, 소상공인 지원대책 등 정부의 지원이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문 대통령은 국무회의에서 "코로나로 힘들지만 국민 모두 마음만큼은 따뜻하고 넉넉한 한가위가 되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 청와대


이어 문 대통령은 "수도권의 확진자 수 증가로 추석 연휴가 전국적 확산의 계기가 되지 않을까 걱정된다"며 "정부는 긴장감을 높이고 추석특별방역에 만전을 기할 것이다. 국민들께서도 추석 연휴 동안 방역수칙을 잘 지키고, 특히 고향을 찾는 분들은 선제적 진단검사에 적극 참여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국민들과 약속했던 추석 전 3000만명 1차 백신 접종을 이번 주에 달성하게 됨에 따라 문 대통령은 "적극적으로 참여해 준 국민들 덕분"이라며 "백신 수급을 위한 정부의 전방위적 노력과 함께 우수한 백신 접종역량과 최선을 다해 준 의료진의 노고가 더해진 결과"라고 격려했다. 

또 문 대통령은 "앞으로 접종 속도는 더욱 빨라질 것이며, 접종 연령과 대상 확대로 전 국민 80%, 18세 이상 성인 90% 접종률에 다가갈 것"이라며 2차 접종도 속도가 붙어 10월 말로 앞당겼던 국민 70% 백신 접종 목표도 조기에 달성할 것으로 기대했다. 

문 대통령은 "2차 접종이 조기 달성 될 경우 우리나라는 1차 접종률은 물론 접종 완료율에서도 세계에서 앞선 나라가 될 것"이라며 "지금 OECD 최저 수준의 신규 확진자 수와 치명률에 높은 백신 접종률까지 더해지면 코로나로부터 가장 안전한 나라가 될 것"이라고 자신했다. 

끝으로 문 대통령은 "접종과 방역과 일상이 조화되는 새로운 K-모델을 창출해 이 또한 세계의 모범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