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뱅크룸] 하나금융, 취약계층 '같이(가치) 도시락' 지원 외

13일 하나·우리·농협·국민 소식

장민태 기자 | jmt@newsprime.co.kr | 2021.09.13 21:16:17
[프라임경제] 하나금융은 ESG경영 실천을 위해 취약계층 도시락 지원사업을 실시한다.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은 자사주 5000주를 매수했다. NH농협은행은 내달 15일까지 모바일 앱(애플리케이션) 올원뱅크의 외환서비스 아용자 대상으로 추첨 이벤트를 진행한다. KB국민은행 임직원들은 탄소중립 실천을 위해 잔반 줄이기에 도전한다.

◆하나금융, 취약계층에 '같이(가치) 도시락' 지원
 
하나금융그룹은 공익재단법인 청소년그루터기재단을 통해 '같이(가치) 도시락' 지원 사업을 오는 16일부터 내년 6월 말까지 진행한다.

청소년그루터기재단은 지난 6월 하나금융이 청소년 사회문제 해결과 건강한 성장 지원을 위해 설립한 전문 공익재단이다.

하나금융이 내년 6월 말까지 취약계층 도시락 지원사업을 진행한다. ⓒ하나금융그룹


이번 지원사업은 하나금융 ESG 경영 실천을 위해 마련됐으며, 취약계층 청소년 결식과 영양불균형 해소를 위해 균형 잡힌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하나금융은 오늘 노원구청, 은평구청, 14일 구로구청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겠다고 밝혔다. 
 
청소년그루터기재단은 주 1회 국내산 원재료로 당일 제조, 당일 배송 원칙으로 선정 가구당 3~4인분의 도시락을 제공할 계획이다. 이번 사업 지원 대상은 서울시 3구(노원, 은평, 구로)에서 우선적으로 선정된 장애 부모와 조손가정 청소년 약 500가구다.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 자사주 5000주 매입

우리금융지주는 손태승 회장이 자사주 5000주를 매입 단가 1만970원에 장내 매수했다고 공시했다. 이를 통해 손 회장은 총 9만8127주의 우리금융지주 주식을 보유하게 됐다.

손 회장은 지난 9일 예금보험공사의 '우리금융지주 잔여지분 매각' 공고 직후 자사주를 매입했다. 

회사 관계자는 "손태승 회장이 이번 매각과정에 적극적으로 협력해 성공적인 '우리금융그룹 완전민영화'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지원했다"며 "다음달 하순 3분기 실적발표를 예정하고 있으며, 하반기에도 호실적이 이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주주 친화정책에도 적극적으로 나서겠다"고 밝혔다.

◆NH농협은행, 추석맞이 외환서비스 이벤트 실시

NH농협은행은 오늘부터 내달 15일까지 모바일 앱(애플리케이션) 올원뱅크 외환서비스를 이용하는 개인고객을 대상으로 '추석엔 내맘대로 환전하고 달러도 선물하세요!' 이벤트를 진행한다.

NH농협은행은 이벤트 기간에 올원뱅크 외환 서비스인 '감동! 외화선물하기'로 외화를 선물하거나 '내맘대로 외화박스'로 환전한 고객 중 추첨을 통해 비스포크 큐커(1명), 갤럭시 버즈2(5명)를 제공한다. 

동 기간 NH농협은행 공식 SNS 계정(페이스북, 인스타그램)에서 외환 서비스 관련 퀴즈를 맞힌 정답자 중 추첨을 통해 총 300명에게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기프티콘을 제공하는 이벤트도 실시한다.

◆KB국민은행, 탄소 중립 실천 '잔반 제로 챌린지'

KB국민은행은 탄소 중립 실천을 위한 ESG 주제를 선정해 실천하는 KB그린 먼스(KB Green Month)활동을 실시한다.

KB그린 먼스는 친환경 실천 활동 기간을 정해 임직원이 일상에서 ESG 생활을 실천하고자 시작됐다. 첫 번째 활동으로 음식물 쓰레기가 많이 늘어나는 추석 명절을 맞아 '잔반 제로 챌린지'를 진행한다.

KB국민은행은 음식물 쓰레기가 많이 늘어나는 추석 명절을 맞아 '잔반 제로 챌린지'를 진행한다. ⓒKB국민은행


우선 KB국민은행 본점 구내식당은 본인이 먹을 만큼 배식받아 잔반을 줄일 수 있는 시스템을 갖출 예정이다. 비빔밥·덮밥 등 반찬 없이 한 그릇 음식을 제공하는 '제로 웨이스트 데이'도 운영한다. 

또한 KB국민은행은 명절에 임직원 가정에서 먹을 만큼의 음식량만 요리해 남김없이 먹는, 일상 속 잔반 제로(ZERO) 이벤트를 진행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남은 음식을 활용할 수 있는 요리법도 제공할 예정이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