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文, 제76차 유엔 총회 참석 위해 美 방문

국제사회 내 높아진 위상·기대 부응

김경태 기자 | kkt@newsprime.co.kr | 2021.09.13 17:20:06
[프라임경제]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은 13일 춘추관 브리핑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제76차 유엔 총회 참석과 한미 유해 상호 인수식 참석을 위해, 오는 19일부터 23일까지 3박5일 일정으로 미국 뉴욕과 호놀룰루를 방문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뉴욕 방문 기간 중 △유엔 총회 기조연설 △SDG(지속가능발전목표) Moment 개회세션 연설과 인터뷰 △주요국과의 양자 회담 △유엔 사무총장 면담 등의 일정을 가질 예정이다. 

호놀룰루에서는 한국전 참전 한미 유해 상호 인수식 참석과 독립유공자에 대한 훈장 추서식 등의 일정이 예정돼 있다. 

박 대변인은 "올해는 우리나라가 북한과 함께 유엔에 동시 가입한 지 30주년이 되는 해로써 문 대통령의 이번 유엔 총회 참석은 한반도 평화 진전 노력에 대한 국제사회의 지지를 재확인하는 한편 국제평화와 번영을 위한 우리나라의 활동과 기여를 재조명한다"며 "국제사회 내 높아진 위상과 기대에 부응해 우리의 역할을 확대해 나가겠다는 의지를 표명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어 박 대변인은 "한미 유해 상호 인수식 참석은 굳건한 한미동맹을 재확인하고, 나라를 위해 희생하신 분들에 대한 국가의 무한 책임 의지를 분명히 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