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마인즈랩 '2021 AI 페스티벌' 인공인간 사회자 선봬

유튜브·메타버스에서 페스티벌 동시 진행…'메타버스와 AI 결합' 주제로 개최

윤인하 기자 | yih@newsprime.co.kr | 2021.09.01 18:12:32
[프라임경제] 마인즈랩(대표 유태준)이 대전시에서 오는 2일부터 사흘간 진행되는 '2021 AI 페스티벌'에서 마인즈랩이 개발한 유승민 AI 아나운서(인공인간)가 사회를 맡는다고 1일 밝혔다.

마인즈랩의 인공인간 이미지. ⓒ 마인즈랩

올해 3회 째인 이 행사는 국내 최대 AI행사 중 하나로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 등 50여개 기관·기업이 공동 개최한다. 올해는 '메타버스와 AI의 결합'이라는 주제로 열린다. 

이번 행사는 가상공간인 게더타운을 배경으로 온라인으로 개최된다. 유승민 AI 아나운서는 강연 전 개요설명과 이벤트를 함께 진행한다. 

마인즈랩 관계자는 "사람과의 대화가 가능한 인공인간은 상담원 등 대면·대화 서비스가 필요한 직업을 대체할 수 있을 것"이라며 "지식 습득 유형별로 개성 있는 인공인간을 개발하면 활용 범위가 넓어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유승민 인공인간의 모델인 유승민 아나운서는 △SK사내방송 강의 사회자 △지역방송 의정24 아나운서 △YTN 기상캐스터로 활동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