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신한금융, 2020년 원신한패널 '온-택트 간담회'

외부 솔루션 비교 '개선 방향' 구체화 "온택트 확산 시발점"

전훈식 기자 | chs@newsprime.co.kr | 2020.05.24 10:54:11

신한금융그룹은 지난 22일 그룹 내 오피니언 리더 역할을 수행하고 있는 '원신한패널' 정기 간담회를 그룹화상회의 시스템을 통해 실시했다. 이날 '원신한패널' 임직원들이 화상회의를 통해 '덕분에챌린지'에 동참하고 있다. Ⓒ 신한금융


[프라임경제] 신한금융그룹(회장 조용병)은 지난 22일 그룹 내 고객기반·디지털·상품 등 다양한 분야에서 오피니언 리더 역할을 수행하고 있는 '원신한패널' 정기 간담회를 그룹화상회의 시스템을 통해 실시했다고 24일 밝혔다.

원신한패널은 그룹 차원 '원 신한(One Shinhan)' 경쟁력 강화 및 씽크탱크 역할 수행을 위해 젊은 실무진급으로 구성된 오피니언리더 그룹이다.

'원-택, 원-신한(On-tact, One-Shinhan)' 주제로 진행된 이번 정기 간담회는 그룹 원 신한 전략 방향에 대해 패널들과 소통하고 직원들의 생생한 의견과 아이디어를 듣는 시간으로 구성됐다.

먼저 조직문화 전문가와의 독서토론을 통해 그룹 온택트 소통 방향성에 대한 열띤 토론 시간을 가지고, 그룹이 나아가야 할 소통 문화에 대한 시사점을 도출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어 지난 3월 발대식 이후 각 팀별로 논의한 그룹 온택트 소통방안에 대한 연구활동 결과물 발표 시간을 가졌다. 고객기반 확대를 위한 △그룹의 비대면 마케팅 방향 △온택트 소통 문화 정립 등 주제로 3개월간 심도 깊게 연구한 결과에 대해 발표가 이어졌다.

특히 이번 간담회에서는 '온택트'라는 주제를 화두로 새로운 관점으로 접근한 창의적이고 다양한 아이디어들이 논의됐다. 

또 그룹 외부에서 사용되는 온라인 협업 솔루션을 비교 분석해 그룹에 적용 가능한 자체 온라인 협업 시스템 개선 방향도 구체화시켰다.

신한금융그룹 관계자는 "이번 간담회는 그룹 내 온택트 소통문화 확산 시발점이 될 것"이라며 "온택트 기반으로 직원간, 그리고 신한을 거래하는 모든 고객과 막힘없이 항상 연결된 신한금융그룹 소통 경영에 대해 지속적으로 고민하고 발전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간담회 이후 화상회의에 참여한 전원이 코로나19 진료를 위해 혼신의 힘을 다하고 있는 의료진을 격려하는 '덕분에챌린지' 국민 캠페인에 동참하며 행사를 종료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