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직업건강협회, 보건복지부 선정 '어르신 건강지킴이 사업' 추진

노년기 질환 예방 관리·맞춤형 건강 프로그램·교육자료 개발 등 3개 분야 진행

이우호 기자 | lwh@newsprime.co.kr | 2020.05.21 16:22:22

[프라임경제] 직업건강협회(회장 정혜선)는 보건복지부에서 추진하는 '2020년 노인복지 민간단체 지원 사업' 실행 기관으로 선정돼 5월 중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21일 밝혔다.

이 사업은 어르신들 기초건강·정신건강을 스스로 관리할 수 있는 능력 향상과 사회활동 증진을 통해 건강한 노년기를 보낼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마련됐다.

보건복지부에서는 △세대 간 이해 증진·갈등 완화 사업 △노인권익 향상·인식개선 사업 △취약노인 보호·지원 사업 △노인 여가 활성화 등 사회참여 활성화 사업 등을 추진할 민간 기관을 공모했으며, 직업건강협회가 노인 건강관리 지원 분야에 선정됐다.

어르신 건강지킴이 건강단체 지원 사업은 노인여가 복지시설(노인 복지관, 경로당 등)과 노인체육훈련센터, 공공 근로 담당 노인들을 대상으로 △노년기 질환 예방 관리 △어르신 맞춤형 건강 프로그램 △어르신 맞춤형 교육자료 개발 등 3개 분야로 진행된다.

정혜선 직업건강협회 회장은 "이번에 협회가 노인복지 민간단체 지원 사업에 선정된 만큼, 지금까지 협회에서 추진한 건강관리 노하우를 바탕으로 노년기 질환을 예방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협회는 보건복지부에서 공모한 '2020년 민관협력 자살예방 사업'과 한국건강증진 개발원에서 공모한 '2020년 사업장 금연 환경 조성을 위한 보건관리자 역량 강화 지원 운영' 사업 위탁 기관으로 선정됐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