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우리금융, 베트남 다낭지점 개설 "외국계 은행 1등 목표"

북부 5개·중부 1개·남부 4개 '현지 전역 네트워크' 확보

설소영 기자 | wwwssy@newsprime.co.kr | 2019.11.08 13:35:32

우리금융그룹이 지난 7일 베트남우리은행 다낭지점 개점행사를 실시했다. Ⓒ 우리금융그룹

[프라임경제] 우리금융그룹(회장 손태승)은 지난 7일 베트남우리은행 다낭지점 개점행사를 실시했다고 8일 밝혔다. 

이날 개점행사에는 손태승 우리금융그룹회장 겸 우리은행장을 비롯해 △박노완 주베트남 대사 △베트남 다낭시 및 중앙은행 관계자 △현지 한국기업 관계자 등 국내외 주요인사가 참석했다.

다낭지점은 9월 베트남 중앙은행에게 '올해 최초' 외국계은행 지점 인가 취득 후 지난달 25일 문을 열었다. 베트남 중앙은행이 올해 5월부터 외국계은행 지점 수를 제한하기 시작한 이후 개설된 첫 지점이다.

베트남우리은행은 △모바일뱅킹 고도화 추진 △고객 중심 인터페이스 구현 △휴대전화를 흔들어 거래할 수 있는 모션뱅킹 등 사용자가 편리한 모바일 특화 금융서비스 및 여수신 상품을 제공할 계획이다.

또 올해 7월 도입한 인공지능 머신러닝 기술·개인신용평가 모형 기반·베트남 특화 모바일 신용대출 서비스 제공 등 확대할 예정이다.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은 "베트남 진출 외국계은행 중 1등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투자와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며 "베트남 금융산업을 지원하고 함께 성장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