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국민은행 '소호 멘토링스쿨' 1기 입학식 개최

7주간 외식업 분야 전문 강의·지속적 사후관리 제공

김동운 기자 | kdw@newsprime.co.kr | 2019.04.25 16:29:29

[프라임경제] 국민은행(은행장 허인)이 25일 KB금융그룹 합정연수원에서 경영애로를 겪고 있는 외식업 사업자, 업종전환 희망자, 재기창업자 대상 '소호 멘토링스쿨' 1기를 금융감독원 후원하에 개최했다고 밝혔다.

'소호 멘토링스쿨' 입학식에는 △민병두 국회 정무위원회 위원장 △윤석헌 금융감독원장 △허인 국민은행장을 비롯해 △홍석천 프로그램 멘토 △이형석 원장 △토니오 대표 △구재희 대표 △차민욱 대표 및 수강생 40여명이 참석했다.

입학식 전 진행된 사전행사에서는 윤석헌 금융감독원장과 허인 KB국민은행장, 멘토 및 자영업자들이 간담회를 진행해 자영업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는 시간을 가졌다. 

국민은행이 25일 개최한 '소호 멘토링스쿨' 참가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KB국민은행


'소호 멘토링스쿨'은 국민은행이 소상공인 경쟁력 강화와 서민경제 안정을 목표로 시행한 'KB 소호 컨설팅' 서비스 내 신설 전문교육 프로그램이다. 교육은 25일부터 7주에 걸쳐 외식업 분야별 대표 멘토가 주제별로 강의와 실습 형태의 집합교육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프로그램 참여 수강생은 'KB 소호 컨설팅 센터' 경영컨설팅 수혜자 등을 대상으로 매출실적, 종업원수 및 사업계획서 등 제반 자료에 대한 심사를 거쳐 선발됐다. 이에 더해 국민은행은 전국적으로 개소해 운영중인 ‘KB 소호 컨설팅 센터’ 센터장과 수강생을 매칭해 프로그램 수료 후에도 지속적인 사후관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허인 은행장은 "기존 '소호 컨설팅' 및 '창업아카데미' 기능에 '소호 멘토링스쿨' 프로그램을 부가해 자영업 선순환 생태계 조성을 위한 기반을 확대했다"며 "향후에도 자영업자의 행복을 위한 '국민의 평생 금융파트너'가 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국민은행은 올해 하반기 사회적 기업을 대상으로 '소호 멘토링스쿨' 2기 프로그램을 시행할 예정이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