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코스피, 인플레 '우려' 기관 매도세 확대…3000선 반납

코스닥, 차익실현 매물 출회 '약세'

이정훈 기자 | ljh@newsprime.co.kr | 2021.11.23 15:54:09
[프라임경제] 코스피가 인플레이션 우려에 따른 기관의 매도세 확대로 3000선을 다시 반납했다.

23일 코스피 지수는 전일 3013.25대비 15.92p(-0.53%) 하락한 2997.33을 기록했다. 

투자자별로는 개인과 외국인이 각각 3798억원, 2819억원을 순매수했으며, 기관이 6955억원을 순매도했다.

업종별로 종이목재(1.92%), 철강금속(1.67%), 비금속광물(1.42%), 은행(1.19%), 유통업(0.83%)등 11개 업종을 제외한 의약품(-2.58%), 서비스업(-2.02%), 운수창고(-1.46%), 운수장비(-1.28%), 화학(-1.06%) 등 10개 업종이 하락세를 기록했다.

시가총액 상위 10개 기준 종목별로는 삼성전자(0.53%)만 상승했으며, 이외 종목은 모두 하락했다. 특히 LG화학 전일대비 2만5000원(-3.27%) 하락한 74만원으로 가장 큰 하락폭을 기록했으며, 카카오는 전일대비 4000원(-3.11%) 내린 12만4500원에 장을 마감했다.

임승미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코스피는 인플레이션 우려에 따른 기관의 매도세 확대로 하락했다"며 "코스닥은 그간 상승폭 높았던 종목들에 차익실현 매물 출회하면서 약세를 기록했다"고 분석했다.

이어 "연말 증시 변동성 높아진 가운데 IT 업종 중심 외국인 매수세 유입 지속 여부 등에 관심을 가질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다.

코스닥 지수는 전일 1032.31대비 18.59p(-1.8%) 내린 1013.72에 장을 마쳤다.

투자자별로 개인과 외국인이 각각 1543억원, 546억원을 순매수했으며, 기관은 1917억원을 순매도했다.

업종별로 섬유·의류(1.96%), 건설(0.62%), 통신장비(0.13%), 통신서비스(0.09%)를 제외한 디지털컨텐츠(-6.08%), IT S/W & 서비스(-3.88%), 출판·매체복제(-3.63%), 유통(-2.92%), IT 지수(-2.82%) 등 다수 업종이 내림세를 나타냈다.

코스닥 시총 상위 10개 기준 종목별로는 모두 하락했으며, 이 가운데 위메이드는 전일대비 3만8100원(-16.09%) 주저앉은 19만8700원으로 두드러진 하락폭을 보였으며, 셀트리온제약은 전일대비 7600원(-5.9%) 떨어진 12만1200원으로 뒤를 이었다.

한편,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날보다 4.6원(0.38%) 오른 1189.7원에 마감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