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윤용로, 농협금융 회장 후보 고사…2파전 압축

김용환 vs 김광수 20일 최종후보 확정, 24일 주총서 차기 회장 선임 예정

이윤형 기자 | lyh@newsprime.co.kr | 2018.04.17 15:35:22

▲윤용로 코람코산신탁 회장이 차기 농협금융 회장 후보직을 고사하면서 선임 구도가 2파전으로 압축됐다. 사진은 왼쪽부터 김용환 NH농협금융 회장, 김광수 전 FIU 원장, 윤용로 코람코산신탁 회장. ⓒ 프라임경제


[프라임경제] 차기 NH농협금융 회장 유력 후보로 떠올랐던 윤용로 코람코자산신탁 회장이 후보직을 고사했다. 

앞서 농협금융 임원추천위원회는 16일 5차 회의에서 3인의 숏리스트를 확정하고 19일 면접을 통해 최종 후보 1명으로 정하기로 논의했다. 

그러나 17일 윤 회장은 농협금융 회장 면접에 참여하지 않겠다는 뜻을 임원추천위원회에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차기 회장 선임 구도는 3연임을 노리는 김용환 현 회장과 김광수 전 금융정보분석원(FIU) 원장의 2파전으로 압축됐다.  

임추위는 오는 19일 후보들을 상대로 개별 면접을 한 뒤 20일 최종 후보 한 명을 확정할 방침이다. 최종 후보 추천자는 이사회 결의를 거쳐 23일 또는 24일 열리는 주주총회에서 차기 회장으로 선임된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많이 본 뉴스

배너

프라임TV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