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가스公, 역대 일일 최대 공급량 경신

강추위에 수요 급증…생산기지 공급설비 가동 대응

전혜인 기자 | jhi@newsprime.co.kr | 2018.01.12 14:14:41

[프라임경제] 한국가스공사(036460, 이하 가스공사)는 11일 천연가스 20만599톤을 공급하면서 역대 일일 최대 공급량을 경신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기록 경신은 최근 계속되는 강추위로 천연가스 수요가 급증한 것이 이유로, 지난해 12월12일 기록했던 기존 일일 최대 공급량 19만9463톤을 한 달 만에 경신했다.

▲김영두 가스공사 기술부사장과 관계자들이 한파를 맞아 현장 설비점검을 진행하고 있다. ⓒ 한국가스공사

가스공사는 전국 4개 △평택 △인천 △통영 △삼척 LNG 생산기지의 송출 능력 및 공급관리소 설비를 점검하고 비상 공급설비를 가동하는 등 발 빠른 대응조치를 펼쳤다.

이와 관련, 가스공사는 지난 10일 '천연가스 계통운영 위험대응체계' 1단계에 달하는 '유의' 경보를 발령하고 대구 본사 중앙통제실에 계통상황반을 운영하며 최대 수요 대비 전국 생산 및 공급설비의 점검을 지시한 바 있다.

아울러 산업단지 밀집 지역인 부산·영남권 주배관 압력 보강을 위해 운영 중인 승압설비를 적기 가동해 수요 변동에 선제 대응하고 있다.

또 가스공사는 지난 11일부터 12일까지 양일간 경영진 주관으로 동절기 한파 대비 전 사업소 긴급 현장점검을 진행해 천연가스 생산·공급시설의 재난안전관리를 강화하는 등 전국 가스공급 안정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에 더해 지난해 10월부터 올해 3월까지 '안전관리 강화대책 기간'을 운영, 안전점검을 지속 시행한다는 방침이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많이 본 뉴스

배너
배너

프라임TV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