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한전, 말레이시아 최대 국제 전기전력산업 전시회 참가

참가 중소기업 맞춤형 시장 분석을 통한 현지 마케팅 동시 추진

김성태 기자 | kst@newsprime.co.kr | 2017.03.20 10:51:16

▲제12회 말레이시아 전기전력 & 신재생에너지 전시회 KEPCO 부스 ⓒ한국전력

[프라임경제] 한국전력(사장 조환익)은 한국전기공업협동조합과 공동으로 지난 15~17일에 '제12회 말레이시아 전기전력 & 신재생에너지 전시회'에 전력산업분야 중소기업 12개사와 함께 참가했다고 밝혔다.

이 전시회는 격년으로 개최되는 말레이시아 최대 국제 전기전력산업 전시회다. 말레이시아 전력부 및 전력 협체와 단체의 적극적인 후원하에 35개국 450개 기업이 참가했으며, 한전은 이번 전시회에 참가한 중소기업들의 전시부스 임차, 전시물품 운송, 통역 등의 일체비용을 지원했다.

한전은 이번 전시회에 전력산업분야 중소기업들과 동반 참가하여 우리나라가 말레이시아로 주요 수출하는 품목인 변압기, 개폐기 등 전통 전력기자재와 스마트그리드, ESS 등 에너지신사업 분야 우수 기술 및 기자재 홍보를 통해 말레이시아 전력시장 진출 확대를 추진하고, 현지 주요 전력기관 및 바이어와의 협력 네트워크를 강화했다.

특히, 효과적인 현지 판로 개척을 위해 올해부터 맞춤형 전문 마케팅을 새롭게 도입했다.

자국 바이어를 통한 수입을 선호하는 말레이시아 시장 특성을 감안해 현지 네트워크를 보유한 전문 수출 마케팅사와 함께 현지 주요 바이어 사전 조사 및 중소기업과의 1:1 상담을 진행했다. 상담이 실제 수출로 이어질 수 있도록 전시회 후에도 지속적인 바이어 관리를 수행할 계획이다.

한편, 한전은 KEPCO 브랜드 파워와 해외 현지 인프라를 활용한 중소기업 수출촉진회를 매년 개최하고 있으며, 주요 국제전시회에 중소기업과 동반 참가함으로써 우리나라 중소기업의 해외시장 진출 토대를 마련하는 데 앞장서고 있다.

올해에는 말레이시아를 시작으로 아시아, 유럽, 북미, 아프리카의 총 12개국을 대상으로 140여개 협력 중소기업의 시장 판로개척사업을 지원하고, 주요 전력전시회에서 한국관(KOREA Pavilion)을 운영하여 한전-중소기업-유관기관으로 구성된 'Team KOREA, Team KEPCO' 전략을 통해 우리나라의 우수 전력기술과 전력기자재를 홍보하고 수출을 지원할 계획이다.

더불어, 한전은 중국관광객 감소가 우려되는 우리나라 관광산업에 활력을 불어넣는데 일조하기 위해 이번 전시회에서 관광홍보동영상을 상영하고 가이드책자를 무료로 배부하는 등 우리나라 관광 홍보활동을 병행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많이 본 뉴스

배너
배너

프라임TV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