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전문의Q&A] 일자목과 목디스크는 같은 것인가요?

증상 비슷해 구분 힘들지만 일자목과 목디스크는 다른 것

이은정 기자 | press@newsprime.co.kr | 2011.03.30 09:08:22

   

[프라임경제] Q : 30대 초반의 여성입니다. 제가 일자목인 것 같습니다. 뭔가에 집중하면 저도 모르게 목을 쭉 빼고 보고 있어요. 목 모양이 이상하다는 걸 주변 사람들에게 들었어요.

우리 몸에서 목이 중요하다던데, 목뼈가 안 좋아서 그런지 온 몸이 다 아픈 것 같습니다. 두통이 심합니다. 모니터를 오래 봐서 그런 줄 알았는데 일자목이나 목디스크면 두통이 생긴다고 하더라고요. 목이 뻣뻣하고 불편해지니 어깨까지 안 좋아져서 ‘으쓱으쓱’ 올리지도 못합니다.

일자목과 목디스크는 같은 것인가요? 목디스크라는 말만 들어도 겁나는데 제가 혹시 목디스크인가요? 일자목 치료법을 추천해주세요.

A : 목과 어깨 통증으로 고생이 심하시군요. 목은 중추신경이 지나기 때문에 말씀하신대로 인체에서 아주 중요한 부위입니다. 또 목뼈를 떠받치고 보호하는 근육량이 적어 상대적으로 다치기도 쉬운 곳입니다. 그러니 이번에 치료와 함께 목 관리의 중요성도 깨달으셔서 앞으로는 건강한 목을 유지하시기 바랍니다.

일자목과 목디스크는 다릅니다. 일자목은 정상적인 목뼈의 C자형 곡선이 외상이나 반복적인 습관에 의해 비정상적으로 일(1)자로 펴지는 것을 통칭합니다. 일자목이 되면 충격 흡수 능력이 떨어져 외부 충격이 척추와 머리로 고스란히 전달되면서 여러 문제를 일으킵니다. 목뼈 사이에서 쿠션 역할을 하는 디스크를 납작하게 찌그러뜨려 목디스크를 유발하거나 목뼈에 퇴행성 질환을 일으킵니다. 그러니 일자목을 목디스크의 원인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사실 일자목은 증상이 목디스크와 비슷해 님처럼 일반인들을 많이 혼동합니다. 일자목 증상은 초기에는 별다른 것이 없다가 시간이 갈수록 뒷목을 잡아주는 근육과 힘줄이 손상돼 딱딱하게 굳어지면서 목이 뻣뻣해지고 어깨와 등으로 통증이 전해지는 등 증상이 악화됩니다. 또 눈도 쉬 피로해지고 손이 저린 현상도 나타납니다. 이런 증상들이 목디스크와 거의 유사해 두 질환을 정확히 구분해내기가 쉽지 않습니다.

님과 같이 일자목으로 인해 다양한 증세가 수반된 경우에는 목디스크로 진행할 가능성이 높기 때문에 전문의 검진을 받으시기 바랍니다. 한방에서는 일자목으로 인한 제반 증상을 어렵지 않게 치료하고 있습니다. 척추봉침요법, 척추한약요법, 척추추나요법이 동원됩니다.

척추봉침요법은 봉독을 이용한 치료로 통증과 염증제거에 탁월한 효과가 있습니다. 척추한약요법은 목의 통증을 가라앉혀 주고 인대와 근육을 튼튼하게 하며 질병으로 약해진 몸도 함께 보강해 줍니다. 또 척추추나요법은 척추의 비뚤어짐을 바로 잡아 주는 교정치료법입니다. 통상 치료기간은 약 3~4개월 정도이지만 개인의 건강 상태, 증상 정도에 따라 조금씩 달라지기도 합니다.

일자목을 예방하는 가장 좋은 방법은 바른자세를 갖는 것입니다. 일을 하거나 공부를 할 때 고개를 오랫동안 숙인다거나 컴퓨터 모니터를 향해 거북이처럼 목을 빼는 행동은 삼가야 합니다. 일자목일 경우 목이 뻣뻣하고 불편해 자주 앞뒤로 비트는 습관을 갖기 쉬운데 이런 습관은 목뼈의 퇴행을 촉진하므로 좋지 않습니다.

그보다는 목이 불편하면 시간 날 때마다 고개를 들고 목을 뒤로 젖히거나 턱을 당기는 운동을 반복해주면 일자목 예방은 물론 교정에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잠을 잘 때 또한 목뼈의 C커브 각도를 살려주는 적절한 높이의 베개를 사용하면 목뼈 굴곡을 유지하는데 도움이 됩니다.

도움말 : 장형석 박사(장형석한의원 척추관절센터 원장/전문의)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배너
배너

프라임TV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