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넷피아, 안드로이드폰용 자국어주소 브라우저 출시

 

박광선 기자 | ksparket@empal.com | 2010.08.19 11:40:43

[프라임경제]넷피아(대표 이판정)는 자사의 스마트폰용 인터넷 브라우저 어플리케이션인 “자국어주소 브라우저”를 안드로이드폰용으로 출시했다고 18일 밝혔다.

자국어주소 브라우저는 스마트폰 전용 인터넷 브라우저로 지난 4월 아이폰용으로 출시한 이후 스마트폰 사용자들로부터 꾸준한 관심을 받고 있다. 이번에 안드로이드폰용으로도 출시가 되어 더 많은 스마트폰 사용자들에게 보급할 수 있게 되었다.

자국어주소 브라우저는 초성검색과 자동완성 기능을 제공하여, 주소창에 한글 초성만 입력해도 원하는 웹사이트로 연결할 수 있는 특징이 있다. 예로 청와대 홈페이지에 방문하고 싶다면 ‘ㅊㅇㄷ”만 주소창에 입력하면 된다. 만약 해당 초성에 해당되는 온라인 브랜드가 여러 개일 경우 리스트 중에서 선택할 수 있다.

또 웹사이트 컨텐츠에 직접 접속할 수 있는 “한글/한글” 서비스를 제공하여, 주소창에서 원하는 웹사이트의 특정 컨텐츠에 바로 접속이 가능하다. 예를 들어 주소창에 “청와대/4대강” 만 입력하면 청와대 사이트에서 4대강 관련 검색 결과를 볼 수 있다.

아울러 자국어주소 브라우저는 한글 메일 기능도 지원하여, 주소창에 이메일을 받을 사람의 한글메일주소(홍길동@넷피아)만 입력하면, 이메일도 바로 발송할 수 있다.

자국어주소 브라우저를 사용하면 인터넷 사용 시 번거로운 영문 도메인 입력이 필요 없고, 주소창에서 원하는 웹사이트의 특정 콘텐츠에 한번에 접속할 수 있어 데이터 요금도 절약할 수 있다.

넷피아는 아이폰과 안드로이드폰 뿐만 아니라 삼성의 바다 플랫폼, 하반기 출시 예정인 윈도우 모바일폰에서도 자국어주소 브라우저를 사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자국어주소 브라우저는 인터넷 사용자에게 편리한 기능을 제공하는 목적 이외에도 온라인 브랜드를 특정 검색으로 가로채기하여 브랜드 침해가 일어나는 부작용을 해결하고 그동안 속수무책으로 온라인 브랜드를 가로채기 당한 기업으로부터 상당히 호평을 받고 있다.

넷피아 김상진부장은 “세상에는 두가지 스마트폰이 있다. 하나는 기업의 온라인 브랜드를 해당 웹사이트로 바로 연결하는 스마트폰이고, 다른 하나는 주소창에 입력된 기업의 온라인 브랜드를 가로채기하여 검색 결과로 전용하는 스마트폰”이라고 말했다.

넷피아는 최근 진행중인 “온라인 브랜드 지키기 캠페인”과 스마트폰용 자국어주소 브라우저의 보급을 통해 검색창이 아닌 주소창에 입력된 온라인 브랜드가 가로채기 되지 않고, 해당 웹사이트로 바로 연결되는 바른 인터넷 환경 조성을 위해 온라인 브랜드 지키기 캠페인을 진행중이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프라임TV

+ 더보기